상단여백
HOME 핫이슈 산업
상주시 계림동, 농촌 일손돕기 실시
적기 영농추진 및 민관 유대강화

상주시 계림동(동장 황정운)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농촌인력의 감소와 고령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인력난에 나서 미담이 되고 있다.

계림동은 농작업에 직접 참여하여 농가의 어려움을 같이 나눠 유대감을 강화하기 위해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최근 실시된 자원봉사 활동에는 공무원 20명, 민간인 10명 등 30여명이 참여하여 장애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김남기 농가의 0.5ha 밭에서 감자수확을 실시했다.

황정운 계림동장은 “무더운 날씨지만 일손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어려움을 같이 나눌 수 있음에 큰 보람을 느끼며 적기영농 추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황 동장은 "향후에도 지속적인 일손돕기 실시로 농가의 인력난 해소와 민,관 유대감 형성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상주=신행식 기자>

신행식 기자  admin@domain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행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