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산업
콜레스테롤 낮추는‘홍국쌀’대량생산 가능해진다모나콜린 K 함량 높이고 배양시간 줄인 발효법 개발

 

이미지 대체 내용을 작성합니다.농촌진흥청은 콜레스테롤 개선에 효과 있는 홍국쌀을 대량 생산할 수 있는 배양방법을 개발해 특허출원(10-2012-0131153) 했다고 밝혔다.

 

쌀에 홍국균(붉은누룩곰팡이)을 발효시킨 홍국쌀은 2009년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콜레스테롤 개선작용을 하는 건강기능식품으로 인정받은 바 있다.

 

하지만 기존의 홍국쌀 배양방법은 시간과 인력을 많이 필요로 하는 등 완제품의 비용 상승 요인이 되고 있다.

 

이번에 개발한 기술은 배양용기를 일정한 속도로 자동 회전시키는 롤러 발효법으로 홍국쌀의 주요 기능성분인 모나콜린 K 생산을 증진시키는 기술이다.

 

실험결과, 개발한 기술로 생산한 홍국쌀의 모나콜린 K의 함량은 기존 배양방법보다 1.5배 증가했고, 배양시간은 20일 이상이던 것을 10일로 줄였다.

 

특히, 이 기술은 밀폐된 회전하는 용기 안에서 배양함으로써 오염을 막을 수 있고, 일정한 속도로 자동으로 회전시키는 자동교반장치를 활용해 균일한 고체 발효물을 얻을 수 있으며, 기계적으로 작동이 가능해 소요인력도 줄일 수 있다.

 

기존(1ℓ)보다 5배 큰 배양용기를 이용했을 때에도, 모나콜린 K함량은 증가했으며, 활성형 모나콜린 K 비율도 유사한 결과를 보여 대량생산이 가능함을 확인했다.

 

농촌진흥청 신소재개발과 남민희 과장은 “홍국쌀은 일반쌀보다 가격이 평균 20배 이상 높은데, 이번에 개발한 배양방법을 적용한다면 효율적인 대량생산을 통해 생산비 절감이 기대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식량작물 건강기능성 소재개발을 통해 쌀의 부가가치를 높이고 대중화 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연구하겠다.”라고 강조했다.

 

김나영 기자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