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김천중고 애국동지회, 국민의힘 3·9대선 경종울려

[여의도=권병창 기자] 김천시의 사학명문, 김천중고 애국동지회는 제1 야당, 국민의힘을 향해 선거부정 등에 따른 일탈에 정신을 차려야 한다며 경종을 울렸다.

16일 오후 김천중고 출신의 윤혜철박사, 김용섭 회장, 박현제 총회장, 김종락 전LH부회장 등은 경고성 글귀를 넣은 플래카드를 들고 1인 침묵시위를 펼쳤다.

이들은 이날 여의도 국회대로 소재 국민의힘 당사 앞에서 일련의 선거부정, 언론재갈법 등을 둘러싼 파행에 국민의힘은 단합된 당정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고 촉구했다.

환경방송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