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수도권매립지 야생화단지 등 문화체육시설 재개방주민체육공원 6일, 야생화단지 8일, 수영장 18일 개방
<상공에서 바라본 야생화 단지>

마스크 착용, 두 팔 간격 거리 두기 등 생활 속 거리두기 준수
[권병창 기자]
 지역주민의 건강증진과 여가선용을 도모하려 조성된 매립지 공원이 생활 속 거리두기아래 시민의 쉼터로 다시 개방된다.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SL공사,사장 서주원)는 주민체육공원을 6일부터, 야생화단지를 8일부터, 드림파크 수영장을 18일부터 순차적으로 개방키로 했다.

순차적 개방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5월 6일부터 생활 속 거리두기로 완화된데 따른 결정이다.

이용객들은 생활 속 거리두기에 따라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두 팔 간격 거리 두기, 기침할 때 옷소매로 가리기 등 개인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야 한다.

<축구경기장>

6일 개방하는 주민체육공원<사진>은 지역주민들의 건강증진과 여가선용을 도모하기 위해 조성된 공원으로 인조잔디축구장, 인라인트랙, 배구, 농구, 테니스장 등으로 구성됐다.

8일 개방하는 야생화단지는 수도권매립지 내 86만㎡ 부지에 조성된 공원으로, 징검다리산책길·습지데크로드·수생식물원 등 다양한 볼거리를 마련했다.

또한, 화장실 2개소, 야외테이블 40개, 나무벤치 15개 등을 추가 설치해 이용편의성을 높였다.

야생화단지 입장료는 무료이며,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운영한다. 개방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로 오후 4시30분에 입장이 마감된다.

<전장 50m 규모의 드림파크 수영장>

18일 개방하는 드림파크 수영장은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 수영·수구 경기를 치른 50m 국제규격의 수영장으로 지역주민들을 위한 생활체육시설로 활용해 왔다.

깨끗한 수질의 수영장은 특히, 해군의 실제 전투수영장 규모과 같은 50m 길이로 수영 마니아들로부터 큰 호평을 얻고 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