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설훈 의원,'북한 이탈주민지원사업 현황과 과제' 토론회더불어민주당, 북한이탈주민특위 발족,“북한이탈주민 보호와 정착지원, 세심하게 살필 것”
<'북한이탈주민 지원사업의 현황과 과제에 대한 토론회'에 앞서 주요 참석인사들이 하트문양을 그리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한정, 박정, 심기준, 윤호중, 전혜숙,김삼화 의원 등 참석
[국회=권병창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북한이탈주민들의 성공적 정착을 돕고자 북한이탈주민특위를 출범, 첫 신호탄을 올렸다.

민주당 북한이탈주민특위는 북한이탈주민들이 겪는 여러 고충을 법과 제도, 정책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만들어진다.

13일 오후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307호에서 북한이탈주민특위 발대식이 열렸다.

<설훈 위원장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특위에는 설훈 위원장을 비롯해 총 13명의 국회의원들과 북한이탈주민 위원으로 박예영 통일코리아협동조합 이사장, 북과 인접한 지역위원장들(이동기 속초고성지역위원장, 남병근 동두천시위원장), '교동 평화의 섬 프로젝트'를 추진중인 김영애 (사)우리누리평화운동 대표 등이 참여했다.

이날 발대식에 김한정, 박정, 심기준, 윤호중, 전혜숙, 김삼화의원 등이 참석해서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