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인터뷰
경남스쿼시 조력자 바른미래당 정규헌 경남도당위원장 '제6회 대한민국 교육공헌대상' 수상

바른미래당 정규헌(창원시 마산합포구) 경남도당위원장이 경상남도 통합스쿼시 회장으로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10월 19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국회의원회관 2층 대회의실에서 한국교육신문연합회 주최로 열린'제6회 대한민국 교육공헌대상 생활체육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정 위원장의 이날 "10년전 스쿼시의 불모지였던 경남스쿼시를 반석위에 올린 '경남체육의 숨은 조력자로 특히 올해 100회 전국체육대회때에서 경남스쿼시를 전국3위에 3차례나 성적을 거둔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했다"고 말했다.

특히 정 위원장은 경남스쿼시 발전에 이바지한 바가 컸으며 경남에서는 스쿼시하면 정규헌, 정규헌하면 스쿼시가 떠오를 정도로 올해 100회 전국체육대회를 종합3위의 반열에 오르게한 살아숨쉬는 생활체육과 엘리트체육의 융합에 전문 조력자 역활을 충실히 했다.  

정 위원장은 비인기종목인 스쿼시 활성화에 힘쓰며 엘리트선수 육성에 지원을 아끼지 않았던 그. 경남스쿼시연맹이 가장 어려운 때 회장직을 수행하며 전문체육인으로서의 면모를 톡톡히 보여줬다. 

정 위원장은 특히 올해 100회 전국체육대회때 선수 사기 증진을 위해 대회 현장에 방문하는 등 스쿼시 활성화를 위해 다방면의 행보를 보였다.

이판석 기자  ljhnews20@gmail.com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판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