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수도권
파주시의회,아프리카돼지열병(ASF) 매몰지 방문매몰지 악취 등 문제에 따른 대책방안 논의

[파주=권병창 기자] 축산업 단지 조성에 이어 시설 또한 스마트화된 현대화로 확충해야 된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손배찬 파주시 의장을 비롯한 의원들은 최근 파주시 파평면에 있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매몰지를 현장 방문해 악취로 인한 문제와 대안방안을 논의,이같이 밝혔다.

먼저 의원들은 매몰지 농장주를 만나 돼지 살처분 후 매몰로 인한 애로사항 등을 청취했다.

의원들은 “살처분 작업 이후 악취로 인해 인근 주민들이 불편이 많고 농장 내 부지에 매몰할 경우 주민반발과 재입식 등이 늦어질 우려가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파주시가 정부와 협의하여 국.공유지를 확보하는 등 매몰지를 집단화 설치하는 방안을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의원들은 “궁극적으로 이번 일을 계기로 축산업을 단지로 조성하고 축산시설도 스마트화 하는 등 현대화 시설로 확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