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포토] 제41회 국제환경산업기술 & 그린에너지展19개국 244개 기업 참여, 4만여 명 참관 예상
<박천규환경부차관과 이우신환경보전협회장, 국회 이상돈의원,남광희환경산업기술원장,정회석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 이사장 등 주요 내외빈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 2019’ 15일부터 코엑스서 열려
연구개발 성과전시회·친환경상품관·음식물 처리기관 등 운영

[코엑스(서울)=권병창 기자] 국내 최대 규모로 일반 박람회에 버금가는 환경전시회가 서울 코엑스에서 사흘동안 펼쳐진다.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환경보전협회(회장 이우신)와 국내 최장수 최대 규모의 환경전시회인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 2019)’을 15일부터 17일까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한다.

<환경보전협회 홍보협력처의 정보영처장이 제41회 '엔벡스(ENVEX) 2019'의 전시개요를 브리핑하고 있다.>

‘엔벡스(ENVEX) 2019’에는 미국, 중국, 일본, 유럽지역 등 19개국 244개 기업이 참가하며 1,000여 명의 해외 구매자(바이어)를 포함해 4만여 명이 참관할 것으로 예상된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