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하동녹차연구소, 경남도 100만불 수출탑 수상 쾌거

경남 (재)하동녹차연구소 가공공장(황인후 대표)은 지난 28일 경남도청에서 열린 '제23회 경남도 농수산물 수출탑 시상식'에서 100만불 수출탑을 수상했다고 29일 밝혔다.

녹차연구소는 2017년 미국의 글로벌 커피 프랜차이즈 스타벅스와 가루녹차 100톤 수출 계약을 체결한 이후 꾸준히 수출을 추진해 지난해 50만불 수출탑에 이어 이번에 100만불 수출탑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번 수상은 경남도가 18개 시·군의 지난해 농수산물 수출시책을 대상으로 수출촉진 시책, 수출실적, 수출신장률, 수출전문업체 및 수출 농단 육성, 해외시장 개척 등 1년간의 수출성과를 평가한 결과이다.

녹차연구소는 앞서 농림축산식품부 사업인 '프리미엄 가루녹차 수출 연구사업단'에 선정돼 가루녹차 수출을 위한 차광재배 및 제품 개발에 대한 시험 연구를 수행하고 있으며 이 결과로 '국가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에 추천됐다.

김종철 녹차연구소장은 "지난해 한파로 인한 동해로 녹차 생산량이 줄었는데 보다 안정적인 수출을 위해 올겨울 하동군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왕겨와 톱밥을 이용한 차나무 토양 피복을 해 동해가 나타나지 않았다"고 말했다.

황인후 가공공장 대표는 "올해 가루녹차 생산량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며 우수한 품질관리와 안정적인 생산을 바탕으로 하동녹차의 브랜드 가치 향상과 지속적인 해외 수출시장 확대가 전망된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