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충청권
6.25전쟁 참전 유족에 화랑무공훈장 전달충주 송분순씨, 오빠 고 송오장선생 대신 훈장 받아

충주시 금가면(면장 류정수)은 6.25전쟁 참전해 전사한 고 송오장씨 가족에게 화랑무공훈장을 전수 했다.

이번 훈장 전달은 국방부와 육군이 선배전우 명예선양 활동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6.25전쟁 참전자 무공훈장 찾아주기’사업과 관련, 육군본부의 요청으로 이뤄졌다.

금가면은 이날 최광교 금가파출소장, 양참남 금병마을 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주민센터에서 고 송오장 선생의 동생 송분순 씨에게 훈장을 전달했다.

송오장 선생은 1952년 11월 23일 입대해 이듬해 6월 17일 경기도 연천지구 전투에서 전사했다.

송분순씨는 “6.25전쟁 당시 조국을 위해 목숨 바친 오빠께서 늦게나마 훈장을 받게 돼 기쁘고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충주=김민석 기자>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