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서울시의회 제280회 임시회 개회양준욱 의장, 임기 내 마지막 임시회 진행하며 신의의 정치 보여줘

“임기 마지막 순간까지 의회 운영의 차질을 막고 의정활동의 공백을 최소화 하여 시민의 뜻에 부응하는 신의의 정치를 펼쳐나갈 것입니다.”

서울특별시의회(의장 양준욱)는 4일부터 13일까지 10일간 일정으로 제280회 임시회를 개최하여 2018년도 서울시정 및 교육행정에 관한 각종 현안을 처리할 예정이다.

앞서, 양준욱 서울시의회 의장(더불어민주당)은 6.13 지방선거를 위한 강동구 구청장 예비후보자 입후보를 미룬 채 이번 임시회까지 직접 진행하겠다는 뜻을 밝힌 바 있다.

6.13 지방선거를 두 달 여 앞두고 현직 시의원들의 줄 사퇴가 이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서울시의회를 대표하는 의장으로서 9대 서울시의회 의정활동 공백을 최소화하고 마지막까지 의회 운영 정상화를 위해 힘쓰겠다는 생각에서다.

현재까지 서울시의원 총 106인 중 30인이 서울시 또는 자치구 단체장 예비후보자 입후보를 위해 사퇴를 결정했다.

양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많은 선배·동료 의원 여러분이 보다 더 큰 꿈을 위해 지방선거 도전 의사를 밝혔다. 한 분 한 분 걸어가시는 길이 모두 지역발전과 주민행복을 위한 길임을 알기에 그 누구보다 뜨거운 응원을 보낸다.”고 강조했다.

한편으로는 “임기 마지막 순간까지 맡은 바 책임을 다하여 서울시 의정활동 공백을 최소화 하는 것 역시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면서 “개인적으로는 조금 늦은 선거운동으로 다소 불리할 수도 있겠지만, 마지막까지 주어진 책무를 다하며 신의의 정치로 보답하는 정치인이 되고 싶다.”고 했다.

또한 선배·동료 의원들에게 “대한민국 지방자치 역사 속에서 9대 서울시의회가 긍정적으로 평가될 수 있도록 남은 임기동안 변함없는 의정활동을 부탁한다.”고 밝혔다.

그 외에도, 한반도 평화와 공동번영, 깨끗하고 공정한 선거 문화 정착, 세월호 참사 진상 규명 등을 촉구했으며, 지난 4년간 서울시 발전과 시민 행복을 위해 함께 일한 서울시장과 교육감, 선배·동료 의원들에게 깊은 감사를 전했다.

이번 임시회는 4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5일부터 12일까지 8일간 상임위원회별로 조례안, 동의안 등 다수 안건을 심의하고, 마지막 날인 13일 본회의에서는 각종 안건을 처리할 계획이다.
<권병창 기자>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