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충청권
부여소방서,다중이용업소 안전관리 집중 추진

부여소방서(서장 박찬형)는 관내 다중이용업소의 안전한 환경 조성 및 화재예방을 위해 ‘다중이용업소 안전관리’를 집중 추진한다.

현재 관내에는 일반음식점 및 유흥주점 등 154개소의 다중이용업소가 등록 돼 있으며 관광객 유입 등으로 인해 일반음식점 및 영화관 등의 다중이용업소가 점차 증가하는 추세이다.

이에 소방서는 △매월 4일 비상구 안전점검의 날 지정·운영 △직능단체 협의회 구성 및 간담회 △안전관리 우수업소 인증제 추진 △비상구 추락방지 안전지도 및 비상구 폐쇄 신고포상제 운영 △매월 1회 신규 및 보수교육 실시 △화재배상 책임보험 안내 및 지도 △계절별·시기별 소방특별조사 △캠페인 등 안전관리 홍보활동 등을 지속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원현희 예방교육팀장은 “다중이용업소는 화재 발생 시 인명피해 발생 확률이 상당히 높은 편.”이라며 “영업주 등 관계인의 자율안전관리 체계가 자리 잡힐 수 있도록 꾸준히 관리·감독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대전=윤종대 기자>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