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건강·웰빙
지리산국립공원 탐방로 전면 개방
지리산국립공원 탐방로 전면 개방
봄철 산불방지 기간 종료따라
야간산행,지정된 장소외 취사금지
야영행위등도 위법행위 강력 단속


국립공원관리공단 지리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이행만)는 봄철 산불예방을 위해 출입이 통제되었던 모든 정규 탐방로(노고단 ~ 장터목 종주능선 포함)를 내달 1일부터 전면 개방키로 했다.

그러나 최근 건조한 날씨가 계속되어 산불 위험이 완전히 사라진 것은 아니므로, 산불취약지역 순찰 등 산불예방 활동은 계속해서 실시하기로 했다.


<사진은 기사내용과 관련 없음>

지리산국립공원사무소 탐방시설과 정병곤 과장은“산불 발생 위험성이 줄어들어 탐방로를 전면 개방하긴 하되, 이에 따른 야간산행, 샛길출입, 지정된 장소 외에서의 취사 야영 등 각종 위법행위가 성행할 것으로 예상해 위반자에 대해서는 강력한 단속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지리산을 찾는 탐방객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하여 충분한 산행준비, 무리한 산행 자제(고혈압, 심장질환 환자 등), 음주 후 산행 금지 등 안전산행을 실천할 것을 당부했다.

지리산국립공원 탐방과 관련해서 홈페이지(http://jiri.knps.or.kr)나 전화(055-972-7771~2)로 교통편이나 등산코스 등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이현주 기자>

이현주 기자  admin@domain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