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건강·웰빙
정부, 美쇠고기 안 먹고 전경들만 먹여
  • 편집국/ 이순주기자
  • 승인 2009.10.14 12:27
  • 댓글 0


결국은 전경들 미국산 소고기 먹으려고 먹지말라고 막는 사람들을 잡아간 거였군

촛불파동당시 정부청사 공무원들에게 소고기를 급식하겠다던 정부의 발언은 결국 실현되지 않았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최규식 민주당 의원이 14일 행안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세종로 정부중앙청사, 과천·대전·광주·제주청사, 춘천지소 등 6곳은 미국산 쇠고기를 단 한 차례도 구매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청사 구내식당은 지난해 9월부터 현재까지 미국산 쇠고기를 전혀 구입하지 않은 반면 청사를 지키는 경찰은 미국산 쇠고기만 공급받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과천정부청사를 경호하는 경기706전경대의 경우 국산과 호주산 쇠고기를 한 번도 구매하지 않았고 지난 1년 동안 미국산 쇠고기만 100% 공급받았다.

반면 지휘선상에 있는 경기지방경찰청 구내식당과 경찰청 구내식당에서도 미국산 쇠고기를 단 1㎏도 구매하거나 소비하지 않았다.

지난해 5월 7일 정운천 전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은 국회에서 개최된 미국산 쇠고기 청문회에서 "쇠고기 수입재개 후 1년 동안 정부종합청사에서 근무하는 공무원에게 미국산 쇠고기 꼬리곰탕과 내장을 먹이겠다”고 말한 바 있다.

이명박 대통령역시 맘에 들지 않으면 사지 않으면 되는 것이라고 했다.

하지만 결국은 선택권 없이 주는 대로 먹어야 하는 전경들에게만 1년 동안 100% 미국산 쇠고기만 먹여온 것이다.

최 의원은 "스스로 먹겠다고 약속한 정부는 안 먹고 선택권이 없는 전경들에게만 미국산 쇠고기를 먹였다"며 "이는 식사 때마다 군대간 자식을 생각하는 부모님의 가슴에 못을 박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편집국/ 이순주기자  nulprun21@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 이순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