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충청권
친환경농업 생산·유통 활성화 방안 모색27~28일 도 농기원서 3농혁신대학 친환경농업 과정 운영

충남도는 27일부터 이틀간 충청남도 농업기술원(예산 신암면 소재)에서 3농 혁신대학 ‘친환경농업’ 과정을 개최하고, 친환경농산물 생산·유통·소비 활성화 방안을 모색했다.

친환경농산물 생산농가, 천안·아산 한살림, 충남영양교사회, 도 교육청, 농협충남지역본부 등 유통·소비단체 관계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3농 혁신대학은 주제발표, 예산설명, 소통의 장 및 결과발표, 종합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과정은 ▲이호열 아산 제터먹이 사회적 협동조합 대표의 친환경농산물 생산, 유통, 소비의 현주소와 문제점에 대한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천안·아산 한살림, 충남영양교사회, 충남친농연 등의 단체별 바람과 다짐 ▲친환경농업분야 예산설명 및 질의답변 등 민간 주도로 치러졌다.

이어 ▲친환경농산물 생산 ▲친환경농산물 유통 ▲친환경농산물 소비 방안 등 3가지 주제로 참석자들간 소통의 장이 이어져 친환경농업에 대한 열띤 토론이 펼쳐졌다.

이틀째인 28일에는 전날 소통의 장에서 논의된 결과를 바탕으로 ▲생산분야(충남친농연) ▲유통분야(천안·아산 한살림) ▲소비분야(충남영양교사회) 결과발표가 실시된다.

끝으로 지속가능한 친환경농업 육성과 유통·소비 활성화 실천방안을 주제로 종합토론을 진행해 친환경농산물 생산·유통·소비 종사자들의 의견을 모으고 도내 친환경농업이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로 삼을 예정이다.

장도환 도 친환경농산과장은 “도내 친환경농산물 생산·유통·소비분야 종사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친환경농업 활성화 실천방안을 모색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이번 3농 혁신대학을 통해 지속가능한 친환경농업을 활성화하는 계기가 되기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