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산업
현대자동차, 2010 가을 환경학교 개최

 

온 가족이 함께 하는 친환경 체험의 장
경기 양평 청운골 생태마을 총 40가족 초청



현대차가 여름 환경학교에 이어 가을에도 고객만족을 위한 친환경학교를 선보인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경기도 양평군 소재 ‘청운골 생태마을’에서 현대차의 친환경 차량 시승과 다양한 고객참여 프로그램으로 진행되는 2010 현대자동차 가을 환경학교의 참가자를 모집한다.

이번 행사에 참여를 원하는 고객은 현대차 홈페이지(www.hyundai.com)를 통해 이달 31일까지 신청가능하며, 당첨자는 추첨을 통해 11월2일 발표할 계획이다.
 
‘결실의 기쁨’이라는 주제 아래 다채로운 친환경 프로그램으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총 40가족 약 160여명을 초청해 다음달 6일(토)~7일(일), 13일(토)~14일(일) 등 2차에 걸쳐 1박2일 일정으로 진행된다.

현대차는 △농산물 수확 체험 △태양열 자동차 만들기 △천문대 관측 △숲 체험 등의 행사를 마련해 다양한 즐길거리를 제공하는 한편, 행사에 참여한 어린 자녀들의 친환경 의식 함양을 돕게 된다.

또한 친환경차의 미래와 친환경 운전요령 등으로 구성된 특별강좌를 마련했다.

고객들이 지난 1일 출시한 ‘신형 아반떼 LPi 하이브리드’를 직접 시승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현대차의 친환경 자동차 기술을 적극 알릴 계획이다.

친환경 고객참여 프로그램 마련
친환경차 시승, 차량 무상점검 등 
업계 최초 4계절 친환경학교 운영


현대차는 이밖에 △환영파티와 레크리에이션 △레일 바이크 체험 △차량 무상점검 및 소모품 교환서비스 등 참여가족의 만족을 위한 다양한 부대행사도 펼친다.

현대차 관계자는 “지난 8월 여름 환경학교 때 보여준 고객들의 뜨거운 관심과 호응에 부응하고자 이번 ‘가을 환경학교’를 개최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다가올 겨울과 봄에도 환경학교를 열어 업계 최초로 ‘4계절 친환경학교’를 운영함으로써, 친환경 의식에 대한 관심을 고조시키는 동시에 고객만족을 극대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는 △계절별 특성에 맞는 다양한 친환경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친환경학교를 비롯 △투싼ix, 싼타페, 베라크루즈 등 SUV 고객을 대상으로 한 오토캠핑 △여름 휴가철 하계 캠프 등 자연과 함께 하는 다양한 고객체험 마케팅을 실시, 호응을 얻고 있다.

<허준욱 기자>

문희영 기자  admin@domain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