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엄홍길 대장,‘DMZ평화대장정’ 155마일 첫발

   
2013DMZ 평화대장정 원정대 로고
‘엄홍길 대장과 함께하는 DMZ 평화대장정’이 오는 27일 서울 용산전쟁기념관에서 발대식을 시작으로 14박15일의 힘찬 장도에 오른다.

엄홍길휴먼재단(이사장 이재후)의 빅 이벤트는 6.25전쟁 정전 60주년을 맞아 국가보훈처와 엄홍길휴먼재단, 한국전쟁기념재단이 공동 주최했다.
전국 대학생들과 함께 휴전선 길 155마일을 함께 걸으며,호연지기와 도전하는 의미를 갖고 있다.

14박15일간 350km를 걷는 대장정은 고성 통일전망대를 시작으로 인제-양구-화천-철원-연천-파주를 거쳐 임진각 평화누리에서 완주식을 갖게 된다.

또한, 대장정 기간 중인 8월3일은 대원들의 사기진작을 위해 화천 '평화의 댐'에서 평화콘서트가 열리며, 원정대 조별 장기자랑과 다양한 축하공연들로 꾸며진다.

엄홍길 원정대장은 “도전하지 않는 젊음은 그저 낭비일 뿐”이라는 구호아래 대학생들에게 도전정신과 분단 조국의 역사적 교훈을 갖는데 좋은 교훈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1만여명의 대학생 지원자들이 체력 테스트와 면접을 통해 155명이 선발됐다.

참가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km당 기금을 적립한후 6.25 참전용사의 자녀들 장학금으로 기부해 정전 협정 60주년의 의미를 되새기고 나눔의 문화를 실천한다.

이번 행사의 원정대 장비 일체를 지원해 주는 (주)밀레와 삼성, 하나은행, 현대자동차, 한국마사회, 하이원의 도움과 ㈜크라운제과의 기부제품으로 초콜릿 등을 통해, 원정대의 장거리 행군간 피로에 대한 열량 보충 등에 대한 사전대비를 완료했다.
<장형근 기자>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