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국민의힘 전 대선경선 예비후보, 윤석열후보 '원팀' 전격 합의
<장기표-최재형전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가 19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국회=권병창 기자] 국민의힘 전 대선경선 에비후보들은 19일 "본래 (경선 전)합의한 '원팀정신'에 따라 윤석열 대선후보 중심으로 정권교체를 이루는데 최선을 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제20대 대통령 선거에 국민의힘 예비후보로 참여했던 장기표-최재형 전후보는 18일 여의도의 한 음식점에서 만나 이같이 합의했다고 말했다.

19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을 통해 장기표-최재형 전 후보는 "경선 결과, 윤석열 후보가 국민의힘 대선후보로 결정된 것을 축하한다"고 전했다.

두 전후보는 이어 "본래 합의한 '원팀정신'에 따라 윤석열 후보 중심으로 정권교체를 이루는 데 최선을 다하기로 합의하고, 이를 위한 구체적인 방안은 추후에 만나 협의키로 했다"고 강조했다.

또한 "오늘 부득이한 사정으로 오찬 회동에 참여하지 못한 분들은 다른 기회에 동참의 뜻을 밝힐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국민의힘 전 대선경선 예비후보진은 박진·박찬주·안상수·원희룡·장기표·최재형·하태경 예비후보였다.

환경방송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