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南한라에서 北백두까지 ‘2021–강명구의 평화달리기’ 장도올라”6일 오전 서울역 2층 맞이방에서 기자회견
<강명구마라토너와 (사)희망래일의 황광석상임이사 등 주요 참석 인사들이 화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라에서 백두까지 '2021-강명구의 평화달리기'” 서울역서 기자회견
[서울역=권병창 기자
] 분단된 남북한의 철도연계와 한반도의 종전선언을 염원하는 한 마라톤 평화주의자가 장안의 화제다.

화제의 주인공 강명구마라토너는 6일 오전 9시, 서울역 2층 맞이방 <대륙철도 상징조형물 ‘잇다’>앞에서 남북철도 연결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남북공동응원열차 운행, 그리고 국제역 지정을 염원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강명구마라토너가 파주시청을 향해 서울역 2층 맞이방에서 출발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한라에서 백두까지 2021–강명구의 평화달리기’ 17일차 행사 일환으로 개최됐다.

강명구마라토너는 지난 10월 20일, 제주도의 한라산 백록담을 출발하여 매일 평균 35km 거리를 참여시민과 함께 백두산을 향해 달리고 있다.

환경방송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