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환경공단, 11개국 청년 40명 대상 랜선 여름캠프 개최

환경부-유엔지속가능발전센터-한국환경공단-연세대학교, 17일부터 20일까지 개최
11개국 청년 40명 참여 국제 여건 및 환경, 지속가능발전목표 이행방안 등 의견교류

[권병창 기자] 환경부(장관 한정애)와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8월 17일부터 20일까지 유엔지속가능발전센터(UNOSD) 및 연세대학교와 공동으로 ‘제5회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청년 여름캠프’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청년여름캠프’는 유엔지속가능발전센터가 국내 거주 중인 19세에서 29세 청년(외국인 포함)을 대상으로 2017년부터 진행하는 지속가능발전 역량 강화 프로그램이다.

이번 캠프는 대한민국, 미국, 영국, 싱가포르, 인도, 우즈베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캄보디아, 태국, 이집트, 보츠와나 등 11개국 청년 40명이 참여해 지속가능발전목표 이행방안, 국제 여건 및 환경 등에 대한 의견을 공유할 예정이다.

특히, 17개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중 12번 목표(지속가능한 소비와 생산)에 디자인 씽킹(Design Thinking)*을 접목시켜, 목표 달성에 기여할 수 있는 구체적인 해법을 주도적으로 도출해낼 예정이다.

환경부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속으로 아쉽게도 비대면 행사를 진행하지만 각국의 청년들이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고 지속가능발전목표의 이해를 높이기 위한 자리를 마련하게 된 것에 의미를 부여했다.

환경공단은 박찬호 경영기획본부장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공단의 폐기물전문가가‘생활폐기물의 탈플라스틱 대책’을 주제로 국내 자원순환 정책 방향과 탈플라스틱 사회 구현”이라는 비전 하에 지속가능발전목표 달성을 위해 공단이 현재 수행 중인 사업 소개를 위한 교육분과(세션)를 운영한다.

또한, 각 주최기관은 관계자 및 대학교수 등 전문가를 초빙해 ‘지속가능발전목표의 이해, 청년 참여·혁신 방안, 주요 사례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한 강의를 제공하며, 이를 토대로 청년들이 토론을 진행한다.

장준영 환경공단 이사장은 “Agenda 2030 달성을 위해 우리는 현재 아주 중요한 순간에 놓여 있으며, 지속가능발전목표 이행을 위해서는 미래의 주역인 청년층의 관심과 참여가 절실하다”며, “이후에도 관계기관과 협력하여 이러한 행사를 지속적으로 확대·발전시킬 예정”이라고 말했다. 

환경방송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