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김병욱, “포항 연일초·청림초, 울릉초 그린스마트미래학교 선정 환영”학교 시설 및 환경 개선뿐 아니라 주변 지역사회와 상생 공간으로 변화 기대

[국회=임말희 기자] 국민의힘 김병욱 국회의원(국회 교육위원회, 포항시남구울릉군, 사진)이 1일 학교 노후 건물을 개선하는 교육부 '그린스마트미래학교 사업'에 '포항 연일초·청림초등학교와 울릉군 울릉초등학교'가 최종 선정됐다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그린스마트미래학교 사업'은 교육부가 2021년부터 2025년까지 18조 5000억원을 투입해 40년 이상 경과한 건물을 제로에너지 건축 기법을 적용해 개축 또는 리모델링하고, 디지털 인프라를 구축해 맞춤형 교육을 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국회 교육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김병욱 의원>

사전기획 과정에서 수요에 따라 지역사회를 연결하는 복합시설도 만든다.

이번에 선정된 '연일초·청림초·울릉초등학교' 건물은 1960~1970년대에 건축돼 노후화에 따른 안전과 학습 여건 악화 문제가 꾸준히 제기돼 왔다.

이번 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연일초등학교는 2개동 총사업비 150억원, 청림초등학교는 3개동 총사업비 140억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울릉초등학교에도 2개동을 총사업비 90억원을 투입해 노후화된 시설을 개선한다.

각 학교는 학생·교사·학부모·지역주민 등 사용자들이 건축가와 함께 참여해 함께 밑그림을 그리는 사전기획부터 시작해 설계에 들어가고 오는 2023년 완공할 예정이다.

김병욱 의원은 “미래형 학습 환경 구축으로 학생들에게 더 나은 교육환경이 구성되길 바란다”며 “단순히 노후 건물을 개선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학교가 주변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