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김은혜대변인,"(민주당 지도부 간담회)선거용 말잔치에 국민은 없어" 논평

[국회=권병창 기자] "(민주당 지도부 청와대 간담회에는)성대한 선거용 말 잔치에 국민은 없었다"고 혹평했다.

국민의힘 김은혜<사진>대변인은 19일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청와대 민주당 지도부 간담회'와 관련, 이같이 논평했다. 

김 대변인은 "선거전에는 찍어주면 돈을 주겠다더니, 이번에는 '코로나19' 극복하면 돈 주겠다"며 "국민혈세로 전국민을 어린아이 다루듯 우롱한다."고 말했다.

그는 "조건부 생색내기의 국민기만, 도대체 언제까지 할 건가"라며 "국민들은 날로 코로나에 두렵고, 어르신 백신이 언제나 나오나 전전긍긍한다."고 주지했다.

김 대변인은 "약자를 위한다던 정권은 '역대 가장 좋은 성과'라 자화자찬하며, 줄줄이 문을 닫는 서민들에 대한 손실보상, 고용참사, 양극화에는 단 한마디 언급도 송구한 기색마저도 없다."고 말했다.
 
그는 이외, "엄중한 시기에 고작 국민들의 속을 긁는 소리하려고 민주당 지도부를 청와대로 불러들였나."면서 “'으쌰 으쌰' 그들만을 위한 성대한 선거용 말잔치에 국민은 없었다"고 덧붙였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