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김석기 의원, "탈원전 정책 폐기, 월성1호기 즉시 재가동" 촉구

[국회=권병창 기자] 국민의힘 김석기(경주시.사진)의원은 "문재인 정부는 망국적인 탈원전 정책을 즉각 폐기하고, 월성 1호기를 즉시 재가동하라." 

국민의힘 김석기 의원은 17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입증된 과학적 사실조차 부정하고, 괴담유포에 앞장선 민주당에 엄중히 요구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의원은 이어 "민주당은 선량한 26만 경주시민들에게 머리숙여 사죄하라"며 "그동안 경주시민이 받은 정신적, 경제적 피해에 대해 전면 배상하라"고 촉구했다.

그는 그동안 원전 전문가들이 과학적 근거를 제시하며 반박해 온 월성원전 삼중수소 유출관련,흠결을 제기했다.

김 의원은 "논란은 민주당과 일부 언론이 만들어 낸 거짓과 허위 사실이었음이 국무총리 소속 원자력 안전위원회(이하 원안위)의 공식 답변자료로 드러났다"고 주지했다.

김 의원은 지난 1월, 월성원전 1호기 불법폐쇄 등에 대한 검찰의 광범위한 수사가 진행중인 상황에서 나온 삼중수소 유출 관련, "거짓은 우려대로 검찰수사의 물타기용 과장, 왜곡 선동이었음이 밝혀졌다"고 강조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