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이재용변호사,이문3구역 조합 정총 ‘매의 눈’ 참관서울시 공공변호사 전과정 참관의무 자리지켜

사시·행시·국회 입법고시 모두 합격 '화제’
2021년 지방변호사회 서울회 감사후보 출마

[권병창 기자] 2021년 지방변호사회 서울회 소속 1만8천434명의 변호사 가운데 감사 후보로 지원한 현직 변호사가 법창가 화제를 낳고 있다.

9일 오후 서울시 동대문구 이문동 3지구 조합 정기총회에 서울시 공공변호사로 참관한 법무법인 선화의 구성원 이재용<사진.사법연수원 13기>변호사가 그 화제의 주인공.

<법무법인 선화의 이재용 변호사>

이재용 변호사는 "조합 정기총회에 참석한 뒤 '참관 보고서'를 통해 진행상의 정황과 참석 인원, 어떤 방식으로 총회를 진행했는지 등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후 관할 구청에 보고한다."고 말했다.

그는 특히,"정총의 요건이 되는지 안되는지는 물론 9개의 의결 과정, 찬성과 반대에 따른 통과 여부 내용, 그리고 마지막란에는 개인적인 특이사항, 서면 개표 상황까지 총망라해 참관보고서를 작성, 보고한다."고 전했다. 

이 변호사는 이날 수은주가 곤두박질친 영하 10여도의 칼바람속 정기총회의 전 과정을 현장에서 참관한 바, "크게 벗어나거나 문제점은 없는 것으로 판단된다."고 자평했다.

현재 제51대 대한변호사협회 협회장 선거의 서울지방변호사회 감사 후보로 출마한 그는, “규정과 상식에 부합하는 공정한 감사를” 아젠다로 출사표를 내걸고 기호 1번으로 출마, 귀추가 주목된다.

충청권의 제1 명문고인, 대전고를 나와 서울대와 서울대 대학원(법학)을 졸업한 이 변호사는 美프랭클린 피어스 로센터에서 지적재산권 과정을 이수했다.

그의 프로필 또한 화려하다.

1979년 국회 입법고시 제1회에 합격한 뒤 국회에서 한동안 근무한데 이어 행정고시 23회, 사법시험 23회의 양과를 합격한 사법연수원 13기로 수료했다.

이미 고인이 된 박원순(사시) 전서울시장과 황교안(사시) 전총리,하영제(행시)의원 등이 그의 연수원 동기들이다.

화려한 공직 이력 또한 상공부 특허청 심사국, 재무부 국제심판소 등 요직을 두루 섭렵한 뒤 1998년 변호사로 개업, 오늘에 이른다.

이재용변호사는 앞서 서울회 조사위원 및 법제위원, 대한변협 조사위원 등 다수의 이력 또한 보유, 이목을 끌고 있다.

올들어 8년여째 서울시 공공변호사로 몸담고 있는 그는 시청상담 변호사와 마을변호사(수유동,화양동)로 활동, 재작년에는 서울시 표창을 받았다.

이밖에 10년 이상 대법원 등의 형사국선 변호사로 활동한데다, 2018년부터 서울서부지법 선임의 마포구 마포대로 소재 빌딩(고려아카데미2) 관리인으로도 재직하고 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11
전체보기
  • 이문동 2021-01-12 20:47:17

    참 3구역 떨거지들 다 나왔나 보군..   삭제

    • 이연행 2021-01-11 09:49:36

      투표용지가 정상이 아니고
      투표함이 너무너무 허술하여 부정투표
      가능성이 있었습니다.
      조합측 관리자나 어떤 참관인도 없이
      알바 진행자들만 있어서 부정투표의혹이
      있어 투표을 중단하고 시정을 요구하였으나 별다른 조치가없어 투표을 중단했는데
      그 인원이 200명이 훨씬 넘습니다.
      그런데 이상황이 아무런 하자가 없는가요? 이재용 변호사님은 무엇을보고 이상이 없다고 하는지요?
      정말 이상한 눈을 가지셨네.   삭제

      • 이문 2021-01-11 08:53:57

        변호사님 오늘 새로 배움니다 공정이라는 걸 잘 못 알고 있었네요   삭제

        • 지선순 2021-01-10 22:24:11

          공정하자 하셨습니까~?
          공정의 뜻이 무엇인가요 이문3조합원들이 본것은 불공정인데 어찌 객관적 시선으로 보지 못하시고 이리 기사를 쓰셨는지 이해불가네요~~.
          투표함이 열린채로 이동하고 투표자가 투표할수 있게끔 해야하는데 불편해서 포기하고 가는분들 수두룩 ~~
          앞으로는 이런기사쓰실때는 깊은 관심가지고 쓰시기를 바랍니다~~ㅠㅠ   삭제

          • 이건 뭐지요? 대한변협!! 2021-01-10 21:48:34

            현재 제51대 대한변호사협회 협회장 선거의 서울지방변호사회 감사 후보로 출마한 그는, “규정과 상식에 부합하는 공정한 감사를” 아젠다로 출사표를 내걸고 기호 1번으로 출마, 귀추가 주목된다

            이밖에 10년 이상 대법원 등의 형사국선 변호사로 활동한데다, 2018년부터 서울서부지법 선임의 마포구 마포대로 소재 빌딩(고려아카데미2) 관리인으로도 재직하고 있다   삭제

            • 이문동조합원 2021-01-10 21:43:19

              거짓된 정보 거짓된것으로 이득을 취하고 명예를 얻는다면 가만 있지 않을거요
              변호사니 더 잘알겠지 훗날 어떤 것으로 본인 이력에 돌아올지 이런일들일수록 더 가운데입장에서 더 냉철히 판단하고 객관적으로 하시길 안하면 훗날 강경대응하겟소   삭제

              • 김혜경 2021-01-10 21:36:57

                변호사님 명예를 걸고 문건 작성하셨으면합니다.
                만약 조합원 이셨다면 눈앞의 부정을 보고도 이런 기사를 낼 수 있었을까요?
                돈도 중요하지만 명예도 소중한 변호사님 일텐데요.   삭제

                • 이문3구역 2021-01-10 21:25:46

                  변호사님 가슴에손을올리시고 하늘을보세요
                  자식들에게는 부끄럽지안으십니까?
                  다른모든양심있는 변호사님들이 같이욕먹어요
                  지금까지투표하는것처음보셨어요?
                  초등생도그렇게안해요 모든것이 불법이였잔아요
                  첨간단두수.   삭제

                  • 장성욱 2021-01-10 21:15:40

                    궁금해서 다시 와봤더니 많은 분들이 조합의 횡포와 부도덕한 언론에 항의하고 계시네요. 고맙습니다. 환경방송 관계자와 이 기사 쓰신 기자분 이걸 어쩌나요? 제가 올린 글 삭제하셨네요? 1번 댓글입니다. 아무리 맘에 안들어도 이건 아니지요. 내일 중으로 정정기사 더 크게 내보내지 않으면 처음 글 캡춰한 것 가지고 방통위에 고발하겠습니다. 이건 아니지요.   삭제

                    • 하마 2021-01-10 21:10:34

                      허~
                      매에게 사과하시오
                      매의 눈?

                      이런 쑤레기기사를
                      입이라고 열린데로 은거 받아쓰기?

                      투표소에 투표함도 어데 이삿짐센터 퍼런박스로 봉인도없이 그리고 참관인도 없이 알바요원으로 두명새워놓고 정해져있지도 않은 투표 마감시간
                      뭐 한가지라도 잘되어있던것이 있었는지?
                      조합원들 줄세워놓고 시간끌다
                      사회자 조합책자 읽어주고 끝나니까 진행요원 알바가
                      9조까지 다 끝나서 투표 종료되었다고 떠들던데
                      어디 초딩반장선거 보다도 못한 이런 총회~

                      매에게 사과하시오!!!
                      쓰레기 기사   삭제

                      11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