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광복회, "이영의원,악의적 허위사실 유포, 자질부족" 규탄
<사진=환경방송 DB>

[국회=권병창 기자] "허위사실 유포하는 이영 의원은 자질 부족인가, 악의적인가?"
"조선일보, 아직도 천황폐하를 위한 충성심이 굳건한가?"

광복회(회장 김원웅)는 24일, "국민의힘 이영 의원은 22일 국정감사에서 광복회에 대해 한강 편의점 편법계약 및 수익금 행방이 불분명하다"는 발언에 "해명하라"고 요구했다.

광복회는 이어 "한강 편의점 운영과 아무런 관계가 없으며, 운영에 전혀 관여하지도 않았다."고 거칠게 항의했다.

광복회는 "사실확인도 없이 ‘서울시와 광복회 편법계약, 수익금 행방 불분명’을 운운한 이영 의원은 국회의원으로서 자질이 부족한 건가, 아니면 악의적인가?"라고 일갈했다.

또한 "이같은 허위사실을 단독으로 보도해 독립유공자 후손들의 명예를 훼손하는 '가짜뉴스'를 보도한 조선일보는 아직도 천황폐하를 위한 충성심이 굳건한가"라며 반문했다.

광복회는 이에 "이영 의원의 허위사실 유포와 조선일보의 가짜뉴스 보도에 대해 사과를 요구하고, 그에 대한 법적책임을 묻겠다."고 강조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