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포토]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 유족의 '눈물 호소'
<숨진 동생의 유족이 기자회견도중 울컥하며 잠시 말문을 잇지 고개를 떨구고 있다.>
<자신의 남편을 야근후 아침에 깨워 일으켰지만 이미 숨져 있었다고 고백하는 한 유족이 눈시울을 붉히고 있다. >

[국회=권병창 기자] 유족들이 택배노동자에 대한 과로사 대책마련을 정부에 촉구, 눈물샘을 자극했다.

11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열린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촉구' 기자회견에서 자신의 남편과 친동생을 잃은 두 유족이 정부와 국회측에 조속한 자구책 마련을 호소하고 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