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수도권
고양시 이재준시장, 종교활동 및 단체모임 등 '대시민 호소'코로나19 확진자 확산에 9일부터 2주간 자제 당부
<이재준시장이 긴급 SNS를 알린 대시민 호소 전문>

[고양=권병창 기자] 고양시 이재준시장은 9일, '코로나19' 확진자 확산에 따른 긴급 '대시민 호소문'을 통해 "9일부터 2주간은 모든 종교 활동과 단체모임, 식사 등 외부활동 자제"를 특별 당부했다.

이 시장은, "현재 풍산동 행정복지센터 주민자치위원 등 6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확산세가 심히 우려되는 엄중한 상황"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시장은 이에 "소규모 종교시설 운영자나 주민들 중 발열 등 증상이 의심되는 분들은 ‘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에서 무료검사를 받을 수 있는 만큼 진료소를 찾아달라"고 강조했다.

다음은 이재준시장의 SNS 전문이다.
존경하는 고양시민 여러분~
고양시장 이재준입니다.

지난 8월 5일 주교동과 풍동지역 교회에서 최초 감염이 발생한 후 현재 주교동 기쁨153교회 18명, 풍동 반석교회 16명이 발생하여 시에서는 오늘부터 모든 종교시설에 ‘집합제한명령’을 내려 종교시설 내 소모임 등을 금지한 상태입니다.

그러나, 현재 풍산동 행정복지센터 주민자치위원 등 6명의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확산세가 심히 우려되는 매우 엄중한 상황입니다.

<이재준고양시장/사진=고양시 홈페이지 캡처>

 시는 현 단계를 코로나19의 확산을 막을 수 있는 중대고비로 생각하고 있습니다.
9일부터 2주간은 모든 종교활동과 단체모임·식사 등 외부활동을 자제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아울러 ‘올바른 마스크 쓰기’운동에 적극 참여하여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힘써 주시기 바랍니다.

소규모 종교시설 운영자나 주민들 중 발열 등 증상이 의심되는 분들은‘고양안심카 선별진료소’(주교제1공영주차장)에서 누구나 무료로 검사를 받으실 수 있으니 주저하지 마시고 진료소를 찾아주시기 바랍니다.

【8. 9. ~ 8. 21. 10시~13시 운영(평일, 주말)】

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을 간곡히 호소 드립니다.

고양시장 이재준 올림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