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환경공단+수력원자력+수소산업협회,융복합 사업 공동협력

그린수소 생산 및 연료전지 시스템 기반시설 구축등
환경공단, 에너지 분야 국내외 유망 사업 발굴·추진

[권병창 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23일 서울시 소재 코트야드메리어트호텔 3층 행사장에서 한국수력원자력(주)(사장 정재훈), (사)한국수소산업협회(회장 김방희)와 그린뉴딜 실현을 위한 융복합 新사업 공동 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의 주요 내용은 △바이오가스 활용 그린수소 생산 및 연료전지 시스템 기반시설(인프라) 구축 △폐기물 처리 시 발생 에너지 활용을 극대화하는 새로운 처리시설 구축 등이다.

또한, 각 기관은 △생활용 수소 기반시설(인프라) 구축 및 보급 △국내 수소 전문기업 기술개발 및 적용 지원 △상기 사업 관련 해외사업 발굴 등에 대해서도 상호 협력한다.

한편, 14일 정부는 대통령 주재 한국판 뉴딜 국민보고대회를 개최하고 ‘그린 에너지’1),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2) 등 10대 대표과제를 포함한 한국형 뉴딜 종합계획을 확정·발표했다.

1) ‘그린 에너지’분야의 신재생에너지 산업 생태계 육성을 위해 수소 생산부터 활용까지 全주기 원천기술 개발 및 수소도시를 조성

2)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분야에서는 수소차 20만대(누적) 보급, 충전인프라(누적) 450대 설치 및 수소 생산기지 등 수소 유통기반 구축

이번 협약으로 각 기관은 보유 중인 핵심 역량과 자산을 기반으로 상호 유기적인 협력체계 구축 및 그린수소 산업 활성화, 국내 기업 육성 및 해외진출 등을 도모해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부응할 수 계획이다.

환경공단 장준영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환경, 에너지, 수소 등 각 분야를 대표하는 기관이 역량을 집중한다”며,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그린뉴딜 정책 실현과 미래 성장사업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