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국립생태원, 초등 교과과정과 유기적 연계한 지도서‧교구 제작초등교원 비롯 초등학생에 ‘생태계서비스’ 개념 이해 및 인식 증진 도모

초등학생 눈높이에 맞춘다…생태계서비스 지도서 선보여
[권병창 기자]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박용목)은 1일 초등교원이 생태계서비스 개념을 쉽게 이해하고 교육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초등교원을 위한 생태계서비스 지도서’를 선보인다.

이번 지도서는 초등학교 현행 교육과정과 생태계서비스 학습내용이 유기적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생태계서비스파트너십 아시아사무소’와 공동으로 제작했다.

국립생태원은 8월에 운영하는 ‘특수분야 초등교원연수’과정에 이 지도서를 활용하여 시범교육을 실시하고, 초등학교 수업에 활용할 수 있도록 초등교원의 생태계서비스 지식 함양을 도모한다.

이번 지도서는 생태계서비스에 대한 이해를 돕는 총론과 현행 교과과정을 반영한 교육프로그램으로 구성하고, 생태계서비스 주제별 5개 단원과 각 단원과 연계한 12번의 수업과정으로 이뤄졌다.

또한, 학교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생물과 생태계를 중심으로 다양한 생태계서비스를 인식하고 그 가치를 평가하여 자연친화적 공간계획을 구상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8번째 수업과정인 ‘자연의 보물을 찾아라’의 경우 산림, 농경지, 습지, 연안, 도시생태계의 특성을 나타낸 ‘생태계 그림카드’를 통해 자연환경 종류에 따라 인간이 받는 혜택을 비교하여 탐구한다.

생태계별 다른 혜택 분포를 표시해 봄으로써 생태계 종류가 다르더라도 서로 연결되어 있음을 이해하도록 구성했다.

각 수업과정은 교수학습과정안, 참고자료, 학습활동지(교사용 및 학생용)로 구성되어 있으며 카드, 스티커 등 교구를 활용했다.

국립생태원은 이번 지도서가 초등교원을 비롯한 초등학생에게 생태계서비스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데 도움이 되길 기대하고 있다.

지도서는 1일부터 국립중앙도서관, 국회도서관 등에 배포되며, 국립생태원 누리집(www.nie.re.kr)의 연구사업-생태자료실에도 그림파일(PDF) 형태로 공개된다.

박용목 국립생태원장은 “지도서를 통해 초등교원과 초등학생의 생태계서비스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일상생활 속에서 생태계서비스를 고려한 의사결정 역량을 기르는데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