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수도권
파주시 DMZ 대성동마을, '코로나19' 극복위해 성금
<대성동마을 전경/사진=카페 발췌>

[파주=권병창 기자] 파주시 최북단 DMZ 비무장지대의 유일한 민간인 거주 마을인 대성동 마을(이장 김동구)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써달라며 파주시에 성금을 전달했다.

대성동마을 김동구 이장과 김태유 노인회장은 최근 파주시청 복지정책과를 방문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힘을 쏟고 계시는 분들과 취약계층을 위해 써 달라며 200만원을 전달했다.

김동구 이장은 "지역 사회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고생하고 계시는 분들과 방역 의료진의 노고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다 함께 힘을 모아 하루빨리 이 위기를 극복해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해당 성금은 파주 지역 취약계층의 감염 예방을 위한 개인 위생용품 구입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힘을 쏟고 계시는 분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