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환경부-환경보전협회, 어린이 활동공간 담당자 워크숍 성료

[권병창 기자] 환경부(장관 조명래)와 환경보전협회(회장 이우신)는 최근 제주 썬호텔에서 전국 지자체 및 교육청 공무원 등 2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2020 지자체· 교육청 어린이활동공간 담당 공무원 워크숍(이하 워크숍)」을 성황리에 마무리 했다.

이번 워크숍은 구랍 31일 「환경보건법」시행령 일부개정 내용* 등을 공유하여 환경보건법의 명시된 효율적인 업무수행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는 어린이활동공간 범위를 키즈카페(기타유원시설(유기기구) 영업소, 완구 제공 영업소)로 지정하고, 어린이활동공간 내 건축 자재에 사용되는 물질관리를 강화했다.

환경부 환경보건정책과 김진형 사무관은 개정된 어린이활동공간 정책방향에 대해 교육하고, 그동안 관리 사각지대에 놓여있던 키즈카페가 법정시설로 지정됨에 따라 담당자들이 이를 지도점검하는 절차와 방법에 대해서도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중앙-지자체 및 교육청 담당자간 환경보건법 집행과정에서 빈번히 발생하는 민원사례를 공유하고 질의응답 시간을 가짐으로써 합리적이고 효과적인 법집행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가 되었다.

더불어,‘환경요인과 환경성 질환의 이해’를 주제로 한 이화여대 하은희 교수의 특강도 마련되었다.

참석한 환경부 하미나 환경보건정책관은“이번 개정안을 통해 어린이활동공간에 아이의 건강에 나쁜 영향을 주는 위협요인이 제거돼 아이가 보다 건강하고 안전하게 자랄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