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전수미변호사,"탈북여성 '미투운동' 고백 절실"

[국회=권병창 기자] 정의당과 화해평화연구소(소장 전수미변호사)는 30일 국회 정론관에서 "탈북여성을 기만하고 성착취한 현역 군간부들을 강력하게 처벌하고, 이들을 보호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날 소장 전수미 변호사는 "현역 군 간부들에게 탈북여성이 1년이 넘도록 성착취를 당한 이른바, 한국판 성노예' 사건이 일어났다"며 이같이 밝혔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