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2019 워터 데탕트(Water-Detente) 대토론회' 北윤설미씨 축하공연

[전경련회관=권병창 기자] 2020년이후 실현가능한 남북 물환경 협력을 골자로 한 '2019 워터 데탕트(Water-Detente) 대토론회'가 열린 가운데 북한의 이설주와 함께 예술단에서 활동했던 탈북예술인 윤설미씨가 현란한 아코디언을 연주, 갈채를 받았다.   

3일 오후 서울 여의도동 전경련회관 그랜드볼룸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대토론회에 앞서 윤 씨는 '아리랑'과 '림진강'을 연주와 함께 환영공연을 선보였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