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포토] 환경공단, 폐품활용 예술부분 대상 ‘상실’ 영예
<환경사랑공모전에서 영예의 대상을 차지한 황명훈씨의 '상실'>

폐품활용예술, 지면광고, 사진, 손수제작물 등 4개 부문별 대상 포함 총 55개 수상작 선정
[국립생물자원관=권병창 기자]
 환경문제와 환경보전을 주제로 '전 국민의 환경사랑 실천'을 다룬 환경공모전에서 영예의 대상이 가려졌다.

환경공모전 결과,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2019 대한민국 환경사랑공모전‘ 수상작 55점을 선정, 이같이 밝혔다.

부문별 대상은 폐품활용예술 부문에 ‘상실(황명훈 작)’, 지면광고 부문에 ‘깊은 산속 쓰레기(김유진 작)’, 사진 부문에 ‘어머니의 강(김주현 작)’이 선정됐다.

<환경전문기자들이 수상작품을 살펴보고 있다.>

이번 공모전 시상식은 31일 오후 3시 인천광역시 서구 종합환경연구단지 내에 있는 국립생물자원관에서 열리며, 환경사랑공모전 홍보대사로 활동 중인 개그맨 이승윤씨가 자리를 함께 했다.

환경사랑공모전은 ‘전 국민의 환경사랑 실천!’을 주제로 폐품활용 예술(정크아트), 지면광고, 사진 및 올해 특별부문으로 신설된 손수제작물(UCC) 등 총 4개 부문으로 진행됐다.

폐품활용예술 부문 대상인 ‘상실<사진 위>’은 쓰고 버린 알루미늄 캔을 사용하여 알루미늄 캔의 화려한 겉면과 무채색(회색)의 안쪽 면을 대비해 표현했다.

이는 자연환경에서 색을 잃어가는 카멜레온을 생생하게 표현해 환경오염에 대한 경각심을 웅변했다.

특히, 카멜레온이 서식지인 숲과 나무 대신 드럼통과 쓰레기 위에 앉은 모습을 입체적으로 제작해 심사기준의 모든 영역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