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환노위 국감] 김동철 의원, "환경훼손 최소화 지역경제 효자 몫"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김동철의원, 목포해상케이블카 뉴 모델론
<바른미래당 김동철의원이 18일 환경부 조명래장관에게 질문을 하고 있다.>

[국회=권병창 기자] 국회 환노위 소속 바른미래당의 김동철(광주 광산구갑.사진) 의원은 환경부 국감에서 조명래장관에게 융통적인 친환경 사업의 가치를 상기했다.

김 의원은 18일 환경부 종합감사에서 "'목포해상케이블카'는 유달산의 전경을 다 보여주며, 목포앞의 바닷가와 다도해를 한 눈에 조망할 수 있는 전국에서 가장 인기있는 케이블카가 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국회 환노위 국정감사 모습>

김 의원은 특히, "환노위 의원분들과 함께 다녀왔을 정도로 탑승 대기시간이 무려 2시간을 기다릴 정도였다"며 "환경훼손은 정말 최소화 시키면서 지역경제에는 큰 효자 역할을 하고 있다"고 신화창조의 뉴 모델을 시사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