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환노위 국감] 신창현 의원, 수공의 예측가능한 관리부실 '온상'
<신창현의원이 수공의 부실한 연쳬관리 시스템에 대해 집중추궁하고 있다.>
<이학수사장이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국회=권병창 기자] 국회 환노위의 신창현의원이 14일 피감기관 국감에서 수자원공사의 '최근 3년간 연체로 인한 계약해제 현황'을 들어 편파적인 연체대상에 대해 허술한 관리를 채근하고 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