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뉴스
[포토] 초가을 미세먼지의 심각성 울리는 '남산타워'
<남산서울타워의 야경>
<화려한 붉은 조명은 미세먼지의 나쁜 상태를 나타낸다.>

[후암동=권병창 기자] 서울의 랜드마크, 236.7m 남산타워의 빛색깔이 붉은색을 띠고 있다.

11일 저녁 초가을의 기운이 물씬 묻어나는 가운데 때아닌 미세먼지(PM2.5,PM10)의 심각성을 웅변하는 붉은기둥은 서울 용산구 후암시장에서도 뚜렷하게 시야에 들어온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