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국민의 하늘 길' 항공안전 국회 토론회 개최4일 국회 도서관 소회의실 100여명 참석

항공안전시스템 점검통한 개선방안 모색
[국회=권병창 기자]
 "국민의 하늘 길, 과연 안전하다고 생각하십니까" 주제아래 국회 차원의 '항공안전' 토론회가 심도있게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박홍근-송석준 의원이 공동 주최하고, 국토교통부노동조합, 국토교통공공기관노동조합연대회의가 주관해 이뤄졌다.

국내 항공 교통량은 저비용항공사의 적극적인 신규 노선 개척, 주52시간제 도입 등 해외 여행객 증가 등에 따라 매년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특히, 서울-제주항로는 세계에서 가장 혼잡한 하늘 길로 조사되는 등 항공안전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항공교통에 몸담고 있는 전문가들이 발제와 패널로 각각 참여해 현장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심도있는 토론으로 진행했다.

토론회 1발제는 ‘항공안전을 위한 시스템 개선 방안’을 주제로 국토부노조 김성관 항공특별위원장이 맡았다.

2발제는 ‘항행 서비스 분야의 시스템적 문제와 개선방안’을 주제로 한국항공대 이영혁 교수가 연사로 나섰다.

이어 전주대학교 김한창 행정학과 객원교수를 좌장으로 정의헌 국토부 항공안전정책과장, 변희구 국토부노조 인천항공교통관제소 지회장, 최승호 아주자동차대 교수, 박광호 한국공항공사 안전보안실장, 김필연 인천국제공항공사 운항지원처장이 토론자로 참여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