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전국 전통시장 청년상인, 강원산불 피해지역에 300만원 성금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최동현 기자 =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지난 30일 전국 전통시장 청년상인들이 강원도 산불 피해지역 주민을 돕기 위해 모금한 성금 300만원과 김부각(김으로 만든 주전부리) 300만원어치를 고성군청에 전달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성금은 지난 17일부터 사흘간 대전에서 개최된 '제1회 전국 청년상인페스티벌'에 참가했던 45개 점포 청년상인들이 기획한 '강원도 산불 이재민 돕기' 이벤트를 통해 마련됐다.

당시 청년상인들은 행사 기간 동안 '한정판 청년몰 에코백'을 판매해서 번 수익금에 청년상인 매칭 기부금을 더해 이번 성금을 모았다.

또 1913송정역시장 느린먹거리 노지현 대표가 김부각 300만원 상당을 피해지역 고령층을 위해 쾌척했다고 소진공은 전했다.

노 대표는 우리 전통 먹거리인 김부각을 웰빙 간식으로 재탄생시킨 공로를 인정받아 지난 17일 '제1회 특성화시장 및 청년상인 축제'에서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표창을 받기도 했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전통시장 청년상인 육성사업을 통해 성장한 청년상인들이 이제는 도움이 필요한 곳에 나눔을 실천하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고 있다"고 축하를 전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