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교하파출소,아파트 단지 범죄예방 현장간담회 호평
<교하파출소가 주재한 범죄예방 현장간담회 모습>

[파주=권병창 기자] '민중의 지팡이'로 주민안전을 위해 지역 공통체와의 파트너십 및 협업을 통해 치안 유지에 나서 호평을 얻고 있다.

파주경찰서 예하 교하파출소(소장 이성희)는 최근 교하 아파트단지 현장관리사무소 및 입주자 대표 등 총 30여명의 관계자들을 초청, 아파트 범죄예방을 위한 현장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서는 최근 아파트 주민들의 아파트 단지 내 순찰을 희망한다는 여론조사 결과에 따라 경찰서에서 추진사항을 공유하고 파출소와 각 아파트 관리사무소 간 협력시스템 구축하여 치안안정을 도모하는 시간을 가졌다.

<현장간담회를 마치고 화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성희 교하파출소장은 “주민 안전을 위해 지역공통체와의 치안파트너십을 강화하고 경찰서 각 기능 및 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치안 유지에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교하파출소는 소장실의 일부 공간을 이용해 주민을 위한 치안소통을 골자로 한 ‘치안 신문고’로 전환, 긍정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치안 소통방은 민원인이 방문 시 파출소(팀)장이 직접 민원인 응대 및 접수 처리를 도와주는 등 민생 치안에 수범을 보이고 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