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장흥군, 2018 전라남도 친환경 농업 '대상' 수상

장흥군이 2018년 전라남도 친환경 농업 평가에서 자치단체 분야 '대상'을 차지했다.
지난해 이 부문 '우수상'에 오른 장흥군은 2006년 '대상' 수상 이후 12년 만에 정상 탈환에 성공했다.이번 수상으로 전남도 친환경 농업 1번지란 타이틀을 얻게 된 장흥군은 사업비 8천만원도 함께 확보했다.

군은 농업을 생명 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친환경 농업을 군정 역점업무로 선정해 추진해 왔다.   유기농 중심으로 친환경농산물 인증면적을 꾸준히 확대해온 결과 올해는 지난해(2천615㏊)보다 11.7% 증가한 2천922㏊의 인증면적을 확보했다.

그중 유기인증면적은 996㏊로 전년(842㏊) 대비 18.3%로 증가했으며 벼 이외 40개 품목에 대해 인증을 획득했다.    군은 친환경 농업 확산을 위해 친환경 실천 농가에 대해 주요 농자재 100% 지원과 사업자선정 시 친환경인증 농가를 우선 지원하고 있다.

친환경 쌀 포장재 및 포장기계 지원, 친환경 농업 단지 제초매트 지원, 유기농쌀 생산장려금 지원, 친환경 농업인 역량강화사업 추진 등 친환경 농업 시책사업도 활발히 추진되고 있다.

군은 올해 친환경농산물 가공·유통 활성화를 위한 공모사업 3건이나 선정되는 등 친환경 농업 육성에 성과를 거뒀다는 평가를 받았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소비자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지역 농가의 소득 증가를 위해 친환경 농업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라며 "이를 위한 시책개발과 지원을 늘려가겠다"고 밝혔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