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밀양 미니수박 명품화를 위한 협약식 가져

밀양명품 미니수박 종자개발을 위한 상호협력ㆍ교류에 관한 업무 협약식이 지난 4일 밀양시청에서 열렸다.

협약식에는 농업회사법인 신농(대표 신윤섭)과 시범재배 생산자 단체인 해맑음영농조합법인(대표 이하영), 박일호 밀양시장과 관계공무원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최근 시설채소 재배면적이 확대되고 생산량이 증가함에 따라 농산물 가격 하락이라는 지속적인 문제에 대처하기 위하여 새로운 소득 작물 개발이 절실한 상황에서 밀양시는 명품 미니수박을 신 소득 작물로 육성 중에 있다.

밀양시는 앞서 농업회사법인 신농의 육종 연구와 해맑음영농법인의 시범재배를 통하여 밀양 명품 미니수박 품평회를 개최하였으며, 이번 협약식을 통해 밀양의 미니수박 품종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더 나아가 생산 및 유통 활성화를 위하여 적극 노력하기로 하였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이번 협약식을 통하여 밀양이 전국 명품 미니수박 생산단지가 되도록 다 같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하면서 “미니수박의 브랜드화를 통하여 농업인의 소득 향상과 농업 발전에 기여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