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동물해방물결-LCA,황금의 해 '꽃개 프로젝트' 캠페인27일 국회 의원회관 2층 로비서 전시회 40여명 참석

'동물보호법 트로이카', 이상돈.한정애.표창원의원 참여 
동물NGO 동물해방물결과 LCA가 2018년 황금개의 해를 맞아 펼쳐온 '꽃개 프로젝트' 캠페인이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렸다.

이날 전시회는 평창 동계올림픽을 맞았던 지난 2월, 전국 6개 도시(서울, 평창, 전주,광주, 부산, 대구)를 순회한 바 있는 1m 높이 조형예술품 꽃개 8마리가 개식용 철폐를 향한 국민의 메세지가 담긴 보드와 함께 등장했다. 

27일 오전 진행된 개회식에는 이상돈-표창원-한정애 국회의원 등 40여명이 참석,자리를 빛냈다.

참석한 내빈과 함께 '개농장 개를 해방하라'고 적힌 철창에서 황금개를 해방하는 이색 퍼포먼스를 펼치기도 했다.

<한정애의원은 27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 2층에서 열린 '꽃개 프로젝트' 전시회에 참석, 인사말을 전했다. 한 의원은 이날 "꽃처럼 아름다운 개를 바라보는 시각이 자못 꽃을 보는것 같았다"며 "추수의 계절, 퍼포먼스와 프로젝트를 통해 소기의 결실을 맺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이지연 동물해방물결 공동대표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국제동물권단체 동물을 위한 마지막 희망(LCA)과 함께 이번 전시를 공동 주관한 동물권단체
동물해방물결의 이지연 공동대표는 "최근 미국, 베트남, 인도네시아에서 개 식용 금지·규제에
관한 전향적인 입법 및 정부 발표가 이뤄지고 있다"고 상기했다.

그는, "이번 제364회국회(정기회)에서 개식용 종식 트로이카 법안 연내 통과로 대한민국도 식용 목적의 개 사육 및 도살 금지하는 세계적 흐름에 합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어 "이 곳에 어렵게 참석한 (이상돈-한정애-표창원)의원 세분은 그 옛날 '노예해방'이 그랬듯 역사에서 이름이 빛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국회=권병창 기자>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