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호남권
부안해경, 채석강 고립된 50대 극적구조

부안해양경찰서(서장 박상식)는 “9일 오전 0시 14분께 부안군 변산면 채석강에서 고립자가 발생했다는 신고를 받고 긴급 출동해 고립자 유모씨(56,전주 거주)를 안전하게 구조했다.”고 밝혔다.

고립자 유 씨는 음주후 만조시간을 인지하지 못한채 채석강에서 고립되었으며, 현장에 도착한 변산파출소 경찰관에게 발견되어 안전하게 구조 및 격포항으로 후송, 안전계도 후 귀가 조치했다.

한편, 부안해경은 어젯밤인 8일 오후 7시 55분께 부안군 위도면에서 극심한 복통을 호소하는 응급환자 송모씨(75세, 남, 위도거주)를 위도 연안구조정을 이용하여 부안혜성병원으로 긴급후송하기도 했다.

부안해경 관계자는 “채석강 등 바다주변 관광지는 반드시 해당 지역의 물때를 확인하고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신속히 해양경찰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종현 기자>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