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탐사보도
국감 도중 청사내 도박 물의


피감기관인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국정감사 도중 청사 모처에서 도박행위가 적발돼 긴급 확인에 나서는 등 해프닝이 빚어졌다.

18일 오전 인천광역시 서구 경서동 종합환경연구단지내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사장 조춘구)에서 환경부 산하기관의 국감도중 청사 모처에서 포카놀이를 하고 있다며 이찬열 의원이 제기, 한때 정회 소동이 연출됐다.

김성순 환노위원장은 이에 관련사안을 신속히 확인,조치를 바란뒤 속개에 들어갔다.

매립지공사 대외협력실에서 즉시 확인한 결과, 해당 자리에서 포카를 벌인 문제의 관련자들은 환경부 산하기관 소속의 일부 운전기사들로 드러났다.

<국정감사팀>

국정감사팀  admin@domain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정감사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