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피플
경남 원로교육인 333명, 김선유교육감 후보 지지선언

경남지역 원로교육자 333명이 10일 오전 경남도교육청 브리핑 룸에서 오는 6·13 지방선거 출마 예정인 김선유 경남도교육감 예비후보 지지를 위한 기자회견을 가졌다.

원로 교육자들은 이날 "유·초·중등학교 교육 전반을 통괄하는 교육감을 선출하는 데 있어 도민의 선택에 도움을 주기 위해 경남지역 초·중·고 전 교장, 대학교수 등 전·현직 교육자 333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김선유 후보 지지 선언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원로교육자들은 이어 교육철학과 소신이 뚜렷하며 도덕적이고 실천력 있는 후보, 아이들을 사랑하고 유·초·중등 교육현장을 잘 아는 후보, 공정 인사로 교직원 사기진작에 힘쓰는 후보, 홍보보다 교육본질 추구에 충실한 후보를 택했다.

이들은 이어 본인은 물론 측근도 비리가 없는 청렴 후보, 행정영역을 아우르고 화합할 줄 아는 후보, 이념적으로 편향되지 않고 교육 중립을 지향하며 포용할 줄 아는 후보로 미래사회에 대한 식견과 경륜을 함께 갖춘 후보 등 교육감 선택 8가지 가이드라인도 제시했다.

원로교육자들은 또 "8가지 선택 조건에 부합하는 가장 적합한 인물로 우리 교육을 걱정하고 교육 외길을 성실하게 걸어온 김선유 예비후보를 선택했다" 고 밝혔다.

원로교육자들은 그러면서 "이러한 선택은 250개 범시민사회단체가 지지하는 좋은 교육감 후보로 김선유 예비후보가 추천된 사실과 그 맥을 같이 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원로교육자들은 아울러 "김선유 예비후보는 지리산 산골에서 태어나 교육대학을 졸업하고, 초·중등교사, 대학교수와 진주교육대학교 총장, 경남교육발전협의회 회장 등 아이들 교육과 관련된 다양한 현장 경험과 행정 경력을 두루 갖췄다"며 "낡은 교육 적폐를 일소하고 경남교육을 반듯하게 세울 사람"이라고 강조했다.
<창원=신행식 기자>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