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수도권
의왕바라산자연휴양림, 자연과 함께하는 목공예 체험

의왕바라산휴양림은 나무 및 자연 부산물을 이용해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는 '목공예 체험 프로그램'을 지난 12일부터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

목공예 체험 프로그램은 어린이와 청소년, 성인, 단체를 대상으로 매일 오전 1회 오후 2회씩 운영되며 세미나 예약일인 월요일과 금요일을 제외하고 매일 운영된다.

체험에는 2명의 목공지도사가 함께하며 체험료는 개인 기준 소품 1천 원, 중품 3천 원, 대품 5천 원이고 단체의 경우 20%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체험 재료비는 별도 부담해야 한다.

특히 다양한 목공예 체험과 함께 숲해설, 숲치유, 유아숲 프로그램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프로그램 체험 신청은 바라산휴양림(031-8086-7487)에 전화로 문의하거나 홈페이지를 이용하면 된다.

이성훈 의왕도시공사 사장은 "목공예 체험은 놀면서 배우는 현장 학습을 통해 어린이 및 청소년의 창의력을 키워주는 체험의 기회"라며 "앞으로 더 많은 사람이 참여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더욱 내실 있고 알차게 운영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