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핫이슈 탐사보도
환경부, 대한건축사협회와 녹색설계 활성화 협약



8천여 건축사 사무소, 5만명의 건축설계자와 손잡고 녹색설계 구현
친환경 건축물 건설자재 확산시켜 삶의 질 개선 및 기후변화 대응


환경부는 저탄소 녹색성장 정책의 실현을 위해 대한건축사협회와 녹색설계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건축물의 설계단계부터 친환경 건설자재를 적극 반영키로 했다.

8일 대한건축사회관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이만의 환경부장관과 최영집 대한건축사협회 회장, 전국 각 시도 건축사 회장 및 협회 임원, 회원 건축사 등 1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친환경 건축물의 확대,보급을 위해 설계단계부터 친환경 건설자재 를 반영함에 따라, 지금까지 공공분야 의무구매로 시행해 온 친환경상품 보급정책이 자연스럽게 민간분야로 확대되는 계기를 마련했다. 

환경부와 대한건축사협회는 건축물로부터의 지속적인 에너지 수요 증가에 대비하고 한정된 자원과 환경보전을 위해 친환경 건설자재 사용을 통한 친환경적 공간조성에 건축사들이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친환경건축물이 확산되도록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대한건축사협회(전국 시도 건축사회 포함)는 친환경건축물 설계 및 친환경 건설자재의 설계적용을 통해 온실가스 감축 등 친환경건축물의 보급,확산에 앞장서기로 했다.

매년 8천여 건축사사무소 및 5만에 달하는 건축설계자를 대상으로 보급,확 산을 위해 교육계획을 수립했다.
 
친환경건축물 설계 사례 및 친환경 건설자재 적용 실적을 파악해 홈페이지 간행물 등을 통해 보급키로 했다.
 
환경부는 녹색설계 보급 확산을 위해 친환경상품 인증내역 및 제도개선 내용 등 새로운 정보제공과 녹색설계 우수 건축사 표창 등 지원방안을 마련하는 한편, 녹색설계 우수성과를 발굴, 홍보키로 했다.

<강수정 기자>

강수정 기자  admin@domain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