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수도권
강화군,석모대교 개통 더 가까워진 자연휴양림

인천 강화군 석모도 자연휴양림 내 수목원이 무더웠던 여름을 뒤로하고 가을을 맞고 있다.

석모도 수목원은 상봉산과 낙가산자락의 북쪽 계곡부에 있으며 북서풍이 계곡부로 들어와 수목원 그늘에 있으면 시원한 바람이 방문객들을 반겨준다.

올여름 수목원 탐방로를 정비해 진입로에서부터 그늘로 된 산책로를 탐방하며 수목원을 둘러볼 수 있다.

최근 석모대교 개통으로 배를 타지 않고도 접근이 가능해지면서 많은 방문객이 찾고 있으며 여름 휴가철이 지난 지금도 보문사, 미네랄온천과 함께 석모도를 대표하는 관광명소로 주목받고 있다.

휴양림 관계자는 "삼산대교 개통으로 몰리는 방문객들이 불편을 느끼지 않도록 편의시설을 확충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추석 연휴 간 휴양림과 수목원에서 도시의 답답함을 힐링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석모도 자연휴양림은 강화 외포리에서 석모대교를 건너 10여 분이면 도착할 수 있다.
자연휴양림은 연중무휴이며 수목원은 추석 당일을 제외하고 연휴 내내 개방한다.
<이경수 기자>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