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Network 충청권
청주시,산불피해 최소화에 ‘총력’

청주시가 산불발생 초동진화체계를 확립해 ‘산불위험 제로, 안전도시 청주 구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청주시에 따르면 5월 15일까지 산불방지대책본부 총 18개소(본청 1, 구청 4, 읍면 13), 산불전문예방진화대 75명(본청 30, 구청 10~15), 산불감시원 80명(동지역 5, 읍면 75)을 운영한다.

산불은 주로 논밭두렁과 농산폐기물 소각, 입산자 실화(담뱃불, 성묘객 실화)가 주요 원인으로 파악된다. 이에 청주시는 산하 모든 기관에서 추진하는 교육과 회의 시 산불예방과 관련된 내용을 지역주민에게 적극 홍보한다는 계획이다.

청주시는 종합산림관리시스템 위치관제를 활용한 효율적인 진화체계를 확립하고 있다. 이 시스템은 산불대책방지본부, 산불현장, 진화대원 간 위치와 산불영상을 공유함으로 초동진화체계를 확립하는데 일조했다.

산불진화대의 위치가 초단위 움직임으로 확인돼 산불 신고 접수 시 신속하게 대응이 가능해 대형 산불로 확산되는 것을 방지하고 있다.

청주시는 위치관제 시스템을 평상시 산림현장 업무 추진에도 활용하고 있다. 마라톤 행사에는 안전한 운영을 위해 행사지원 시스템으로 사용한다. 실시간 선두 후미 차량과 구급차의 위치를 확인해 안전사고 예방에 기여하고 있다.



 

환경방송  webmaster@ecobs.co.kr

<저작권자 © 환경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